성기는 남들에게 쉽게 보이지 않는 부위이기 때문에 외형이 별 문제가 되지않을 걸로 생각되지만 정상인과 좀 다른 특이한 모양을 가진 사람들의 고민은 생각보다 심각합니다. 모양뿐 아니라 남녀간의 성행위시 기능적인 문제도 동반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남성들은 대개 왜소한 성기 때문에 크기를 좀더 크게 하고 싶은 경우가 많은데 이에 대한 성형수술은 진피 지방이식을 통해 굵기를 두껍게 해주는 방법, 인대절단을 통해 숨겨져 있던 성기의 길이를 찾아 주는 방법 등이 시술되고있습니다.
그리고 선천적으로 성기가 정상적으로 발육하지 못하고 비정상적인 모양으로 발육한 경우 비정상적인 모양을 교정하여주고 성기 확대 및 길이 연장술이 필요합니다.

그러나 조루증이나 발기부전 같은 기능적 장애는 성형수술로 치료가 불가능하며 비뇨기과 및 정신과의 치료를 받아야 합니다. 여성들은 여러 가지 원인으로 인하여 양측의 소음순이 비대칭적으로 비대해져 양측의 소음순 크기가 짝짝이가 되어 상담을 원하는 경우가 꽤 있습니다.

이는 특히 자위행위와 관련된 것으로 자책감을 갖고 있는 여성들이 많은데 의학적으로는 근거가 없는 얘기입니다. 간단한 성형수술로써 교정이 가능한 변형입니다.
그 외에 중년 여성들이 여러 번 출산 등으로 인해 질이 넓어진 경우 남편과의 부부관계의 이상을 호소, 상담을 원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이때는 질 입구를 좁혀주는 성형수술이 필요로 합니다.

또 성행위시 가장 예민하게 작용하는 부위인 클리토리스가 지나치게 많은 피부로 덮여 있는 경우가 있는데 이는 감각의 둔화뿐 아니라 불순물이 끼어서 위생상으로도 나쁜 경우도가 있습니다. 이때는 남성들의 포경 수술과 마찬가지로 덮고있는 과다한 피부를 일부 절제해주는 간단한 성형수술로 해결할 수 있습니다.